유럽연합(EU)에서 영업하는 기업들은 내년 중으로 고객 정보 보호와 관련된 엄격한 신규 규정을 준수해야 한다. 유럽 개인정보보호규정(GDPR)이 도입됨에 따라 소비자가 자신의 정보에 갖는 권리에 대한 새로운 기준이 제시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기업들은 이를 준수하기 위한 시스템 및 절차를 준비하는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기업 내 보안팀들은 규정 준수를 위해 걱정해야 할 부분과 새로운 역할을 수행해야 할 부분이 생긴다. 예를 들면
대역폭 비용을 절감하거나 웹 페이지 속도를 개선하고자 하는 웹 서버 관리자라면 구글이 발표한 새로운 무료 소프트웨어 모듈인 페이지스피드(PageSpeed)를 주목할 필요가 있다.페이지스피드는 웹 사이트의 성능을 분석하고 최적화하는 소프트웨어로, 콘텐츠 압축에 사용되는 여러 가지 기법을 자동화한 것이 특징이다. 아파치와 엔진엑스(Nginx) 웹 서버와 호환되는데, 구글은 페이지스피드의 “대역폭 최적화” 기능을 사용하면 대규모
절대로 성공하지 못하는 것이 있다. 소규모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경우, 상근 프로젝트 관리자가 꼭 필요한 것은 아니라는 생각을 하게 된다. 그래서 프로젝트에 참여한 개발자 중 한 명이 프로젝트 관리자의 역할까지 할 수 있다고 결정한다. 따지고 보면, 어떤 작업이 이루어져야 하는지 개발자보다 더 잘 이해하는 사람이 있겠는가?사실이다. 그리고 많은 개발자들이 프로젝트 관리자의 역할을 잘 수행한다. 훌륭한 개발자의 자질과 훌륭한 프로젝트 관리자의 자질은
필자는 컴퓨터 보안 분야에서 평생을 보낸 괴팍한 노인이다. 개발업체는 자사가 개발한 최신, 최고의 제품이 컴퓨터 세계의 모든 악성 요소로부터 세상을 보호해줄 것이라고 장담한다. 하지만 필자는 이런 말을 들을 때마다 하품이 나온다. 헛된 소리임을 경험으로 알고 있기 때문이다.모든 컴퓨터 보안 개발업체는 소비자로 하여금 '이 개발업체의 제품에 투자하면 모든 걱정은 끝'이라는 믿음을 주고자 한다. 하지만 실제 그렇게 되는 경우는 거의 없